국내·외 나노기술 최신 동향

국내 주요 나노기술 정책·기술개발 동향 제공

LG화학, 100% 생분해성 신소재 세계 첫 개발

페이지 정보

발행기관
동아일보
저자
 
종류
산업
발행일
2020-10-20
조회
32

본문

LG화학이 합성수지와 동등한 성질을 가진 ‘100% 생분해성신소재를 개발했다고 19일 밝혔음.

 

LG화학이 개발한 신소재는 옥수수 성분의 포도당과 폐글리세롤을 활용한 생분해성 신소재임. 폴리프로필렌(PP) 등 합성수지와 동등한 기계적인 성질(물성)과 투명성을 구현하는 단일 소재임. LG화학 측은 이 같은 소재를 개발한 것은 세계 최초라고 설명했음.

 

기존 생분해성 소재는 물성과 유연성을 강화하기 위해 다른 플라스틱 소재나 첨가제를 섞어야 했기 때문에 공급업체마다 소재의 물성과 가격도 다를 수 밖에 없었음. 반면 LG화학이 이번에 개발한 생분해성 신소재는 다른 소재나 첨가제가 들어가지 않는 단일 소재이기 때문에 고객이 원하는 품질과 용도별 물성을 가질 수 있음.

 

소재의 핵심 요소인 유연성도 기존 생분해성 제품보다 최대 20배 이상 개선됐음. 특히 가공 후에도 투명성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생분해성 소재를 많이 쓰는 친환경 포장재 업계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LG화학 측은 내다봤음.

 

LG화학이 개발한 소재는 비닐봉투, 마스크 부직포, 완충제, 일회용 컵 등에 쓰일 것으로 기대됨.

이메일 등록하기
이메일
등록하신 이메일 주소로 센터 간행물 등 자료를 받으시겠습니까?    
자동등록방지